MSE News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서 금상 셋, 특별상 둘 수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신소재공학부 작성일18-02-14 09:25 조회18회 댓글0건

본문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에서 UNIST 학생 15명이 수상했으며 2개 학부는 특별상을 받았다. | 사진: 김경채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에서 UNIST 학생 15명이 수상했으며 2개 학부는 특별상을 받았다. | 사진: 김경채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서 금상 셋, 특별상 둘 수상

3개 분과 1위 차지… 교수 1인당 논문 제출과 수상 비율도 1위에 올라

7일(수) 오전 11시, 삼성전자 서초사옥 5층 다목적홀서 시상식 진행

2018.02.08  | 박 태진 | 홍보팀

UNIST가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에서 우수한 성적을 올렸다. 3개 분과에서 1위(금상)를 차지한데다, 올해부터 신설된 특별상 2개에도 선정됐다.

UNIST 대학원생 15명이 7일(수) 오전 11시 삼성전자 서초사옥 5층에서 열린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 시상식에서 금상(3)·은상(1)·동상(9)·장려상(2)을 받았다. 대학에 수여하는 특별상 중 ‘교수당 최다 논문제출학과’에는 UNIST 에너지 및 화학공학부(학부장 이상영)가, ‘교수당 최다 수상학과’에는 UNIST 신소재공학부(학부장 이종훈)가 선정됐다.

휴먼테크논문대상은 삼성전자에서 1994년부터 매년 선정하는 논문상으로, 과학기술분야 우수인재 발굴과 육성을 위해 추진되고 있다. 총 10개 분과에서 금·은·동·장려상이 주어지며 대상은 1편만 선정된다. UNIST는 올해 10개 분과 중 ‘에너지와 환경(Energy & Environment)’, ‘재료과학 및 공정(Material Science & Process)’, ‘기초과학기술(Basic Science & Technology)’에서 3개 분과에서 1위에 올랐다.

정무영 총장(왼쪽 두 번째)이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 금상 수상자와 기념 사진을 촬영했다 왼쪽부터 이승진 학생 정무영 총장 조성주 학생 한희성 학생. | 사진: 김경채 정무영 총장(왼쪽 두 번째)이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 금상 수상자와 기념 사진을 촬영했다 왼쪽부터 이승진 학생 정무영 총장 조성주 학생 한희성 학생. | 사진: 김경채  

 

금상 수상자인 조성주 학생(지도교수 이상영)은 ‘고용량 배터리’를 위한 새로운 전해질 기술을, 이승진 학생(지도교수 송명훈)은 ‘선명한 디스플레이’ 개발로 이어질 수 있는 고효율 페로브스카이트 발광소자 기술을 개발했다.

기초과학기술 분야에서는 금상과 은상이 모두 나왔다. 금상을 받은 한희성 학생(지도교수 이기석)은 ‘차세대 반도체’ 개발에 필요한 3차원 자기구조체의 물리적 성질 원리를 밝혀냈다. 은상 수상자인 김예진 학생(지도교수 권오훈)은 초고속 투과전자현미경을 이용해 나노미터 수준의 구조동역학 이미지를 얻는 데 성공했다.

이밖에 동상에는 김치주 학생(지도교수 조윤경)과 박신익 학생(지도교수 이경한), 박영근 학생(지도교수 박장웅), 박종화 학생(지도교수 고현협), 사영진 학생(지도교수 주상훈), 안병완 학생(지도교수 박장웅), 이용선 학생(지도교수 최재혁), 이종민 학생(지도교수 신흥주), 하민정 학생(지도교수 고현협) 등 9명이 선정됐다. 장려상은 윤희인 학생(지도교수 최재혁)과 탄야 쿠마리 학생(Tanya Kumari, 지도교수 양창덕) 2명이 받았다.

대학에 수여하는 특별상에는 올해 ‘교수당 최다 논문제출학과’과 ‘교수당 최다 수상학과’가 신설됐고 모두 UNIST가 수상했다. 기존 특별상은 제출 논문 편수나 수상 논문 편수가 많은 학과에게만 주어졌다. 하지만 이번에는 대학이나 학과마다 소속된 교수 숫자가 다르다는 점을 고려해 교수 1인당 실적에 대한 상을 추가한 것이다.

정무영 UNIST 총장은 “이번 휴먼테크논문대상에서 신설된 특별상은 연구 질적 수준을 가늠할 수 있는 지표이기도 하다”라며 “역사가 짧고 규모도 크지 않지만 영향력 면에서는 최고 수준에 오른 UNIST의 성장세를 실감할 수 있는 결과”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서 교수당 최다 수상학과로 선정된 UNIST 신소재공학부 단체사진. | 사진: 김경채 제24회 휴먼테크논문대상서 교수당 최다 수상학과로 선정된 UNIST 신소재공학부 단체사진. | 사진: 김경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